Members

미국서버에 돈을 쓰는 10가지 끔찍한 방법

최신 트렌드에 맞게 앱을 신속하게 내놓고, 보안을 유지하면서 멀티 클라우드를 잘 관리할 것인가 등을 여러 클라우드 기업이 강조그러나, 시스코는 이런 호스팅 외에 연결성에 이목끝낸다. 앱을 신속하게 개발하고 클라우드로 옮기는 이유는 결국 구매자를 위한 것이다. 앱을 클라우드에 올려도 사용자 입장에서 너무 느리고 불편하면 쓸 수 없다. 앱에 어떤 방식으로 효과적으로 접속하게 할 것이냐에 대한 방법이 요구된다. 그게 시스코가 의미하는 클라우드 커넥트다.'

시스코코리아 진강훈 부사장은 근래에 본지와 인터뷰에서 시스코의 멀티 클라우드 전략을 소개하며 이같이 이야기 했다.

시스코는 멀티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을 '클라우드 호스팅'과 '클라우드 커넥트'란 열 가지 범주로 나눈다.

클라우드 호스팅은 컨테이너, 쿠버네티스 등 클라우드 네이티브 플랫폼으로 http://www.bbc.co.uk/search?q=해외서버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온프레미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멀티 클라우드, 엣지 등에 올리고, 통합된 관리를 구현하는 분야가다.

클라우드 커넥트는 클라우드에 올린 애플리케이션을 안전하게 연결하고, 연결의 품질을 보장하면서 케어자의 가시성을 공급하는 것을 다룬다.

현대의 애플리케이션이 사내 미국서버 데이터센터와 바깥쪽의 퍼블릭 클라우드에 걸쳐 인프라를 사용하므로 일관된 연결성은 확 중요합니다. 아무리 좋은 서버, 스토리지 배경에 세련된 애플리케이션을 올려놔도 네트워크 연결이 끊기면 쓸모없어지는 게 현실이다.

시스코는 멀티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최적화된 인프라와, 언제 어디서나 안전한 연결을 보증하는 네트워크를 공급해야 안정한 '클라우드 경험'을 공급할 수 있을 것이다고 이야기끝낸다.

진강훈 부사장은 '시스코의 클라우드 전략이 주는 가치는 애플리케이션의 개발부터 소비까지 다 책임지겠다는 것'이라며 '시스코는 클라우드 호스팅 솔루션과 커넥트 솔루션을 다 제공할 수 있다'고 강조하였다.

Views: 2

Comment

You need to be a member of On Feet Nation to add comments!

Join On Feet Nation

© 2022   Created by PH the vintage.   Powered by

Badges  |  Report an Issue  |  Terms of Service